Pink Moon: TCode 설치
 








Syndicate this site (XML)

September 11, 2005

TCode 설치

트랙백스팸 지우는 것도 일이라 이참에 MT 3.2로 업그레이드 할까 하다가 귀찮고 하기 싫어서 TCode를 일단 설치해보았다.


관련정보 
-
트랙백 안티스팸도 뚫렸다.(이정환닷컴)
트랙백스팸 방지 플러그인 TCode- 알록블록 포럼

그나저나 포스트가 많이 쌓이니 리빌드하는 시간도 너무 오래 걸리고 포스트 하나 쓰고 세이브하는 데도 수 초가 걸리고 트랙백스팸 지우는 것도 한참 걸리고 MT.. 갈수록 버벅거린다. 관리자화면에서 로그인 할 때도 너무 오래 걸려서 신문기사 한두 개 읽으면서 시간을 때워야 간신히 로그인, 메인 페이지로 들어온다. 슬슬 MT에 대한 애정이 식고있다.

in Blog Story
Posted by nuncoo at September 11, 2005 03:15 AM


TrackBack
TrackBack URL for this entry:


Comments

곰돌이 - 몰라도 돼. 우리가 모르는 것 투성이인데다
알아야할 게 얼마나 많은데, 이런 것까지 신경쓰겠니. 전혀 불안할 거 없음.


jhin- 부지런한 사람이나 가질 수 있는 화려한 이력.
저는 그냥 현상유지하는 것만도 놀랄 일입니다.

Posted by: nuncooo at September 12, 2005 06:32 PM

몰라. 몰라 뭔 말인지 하나도 몰라.
나 이런 거 모르고 살아가도 되는 거 맞아?
갑자기 불안~~~~~

Posted by: 곰돌이 at September 12, 2005 05:26 PM

WordPress가 있습니다 :)
MT > TT > WP 로의 긴 여행 끝에 안착했답니다.

Posted by: jhin. at September 12, 2005 02:08 AM

만박- 가사일에 비교적 자유로우며 딸린 자식도 없으니
칭얼거리는 아이들한테 시간 뺏길 일 없고
그 남는 시간에 잡다한 기호만 늘려가는 철없는 삼십대 여자의
수와 비슷하겠죠.
블로그툴이 아무리 사람을 짜증나게 만든다해도
가사일과 육아의 고단함만 하겠나요 :)


tux- 저도 귀찮아서 눌러앉은 축에 속하는데요
어느날 갑자기 환골탈태하여 부지런해지지않는 한
계속 MT로 버틸 것 같습니다.
3.1로 업그레이드한 것도 저에겐 엄청난 일이었는걸요.

Posted by: nuncooo at September 12, 2005 01:35 AM

안녕하세요. 저도 예전엔 MT 에대해 이것 저것 불만이 많이 생기곤 했었어요. 심각하게 다른 툴로 변경할까 이것저것 알아보며 다른 툴들도 거의 다 깔아보고 써 봤는데 MT만한 툴이 없더군요. 그래서 다시 MT로 눌러앉았습니다. ^^
3.2 버젼은 관리페이지에서 스팸들을 따로 관리하게 되있고 UI도 많이 바꼇답니다.

Posted by: tux at September 11, 2005 03:04 PM

독립된 도메인의 블로그를 가지고 있고, 그 블로그에 쓰고 있는 블로그 툴에 대한 얘기를 심심치 않게 올리는 서른 넘은 여자가 대한민국에 몇명일까요?

Posted by: 만박 at September 11, 2005 10:18 AM
Post a comment



이름 혹은 닉네임과
이메일 주소는 필수입니다.







Remember personal info?
( 'Yes'를 클릭해두시면 올 때마다 이름과 URL을
입력하지 않아도 됩니다 )



이 숫자는 스팸코멘트를 방지하기 위한 것이니
번거롭더라도 빈 칸에 그대로 옮겨적어주세요.