Pink Moon: 그랜 토리노
 








Syndicate this site (XML)

March 27, 2009

그랜 토리노

차마 일어날 생각을 하지 못하고, 일렁이는 수면만 하염없이 바라보다 돌아왔다.
모든 소동을 잠재우는 지친 리듬, 지친 목소리...






"go in peace "

"I am at peace."


in Culture
Posted by nuncoo at March 27, 2009 10:32 PM


Comments
Post a comment



이름 혹은 닉네임과
이메일 주소는 필수입니다.







Remember personal info?
( 'Yes'를 클릭해두시면 올 때마다 이름과 URL을
입력하지 않아도 됩니다 )



이 숫자는 스팸코멘트를 방지하기 위한 것이니
번거롭더라도 빈 칸에 그대로 옮겨적어주세요.